스노우 월드 ❄️

스노우 월드 ❄️

사회는 냉동 및 분석

자폐증 수용이란?

사람들이 진정으로 자폐증을 받아 들였습니까, 아니면 단지 우리를 용인 했습니까?

ᜌᜓᜃᜒ (雪亮 | 스노 | Yuki)

6분 소요

Mastodon FollowTwitter FollowReaders

자폐인들이 매일 마주하는 도전과 차별, 편견, 낙인을 다루는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라는 프로그램이 진행 중이다. 그러나 그들이 모든 단일 주제를 만지는 것은 불가능하며 결국 다큐멘터리가 아닙니다.

신경형이 자폐증을 이해하도록 하는 또 다른 방법은 무엇일까요? 소셜 미디어, 소셜 네트워크. 여기에 하나의 중요한 스레드가 있습니다. 진정한 자폐증 수용이 무엇인지에 대한 토론입니다.

오늘 일찍 Callum Stephen공개적 자폐증에 대한 자신의 경험과 많은 사람들이 실제로 자신을 자폐증으로 받아들이는 것이 아니라 단지 조건부 내성에 불과하다는 사실을 깨달은 방법을 공유했습니다.

I used to think being openly autistic would result in people being more accepting of my differences, but years of being openly autistic has shown me that most people think acceptance is giving me more time and grace to do things their way, not allowing me to do things my way.

via Twitter, Callum Stephen

Real autism acceptance is seeing an autistic person’s differences (in terms of who they are and what they do) as equal and valid, and not expecting them to adapt to fit someone else’s superficial moulds. That sort of treatment is conditional tolerance - not acceptance.

via Twitter, Callum Stephen

공개적으로 자폐증이 있다는 것은 무엇을 의미합니까?

공개적으로 자폐증이 된다는 것은 자폐증이 가면을 벗고 공개적으로 있는 그대로의 모습이 되기로 결정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더 이상 숨길 필요가 없습니다. 더 이상 신경형인 척 하지 마세요. 더 이상 신경형에 의해 사회적으로 받아들여지는 것에 순응하려고 하지 않습니다. 공개적으로 자폐증은 자폐증인 당신 자신이 되는 것입니다.

Haley Moss, Florida’s First Openly Autistic Attorney를 인용하자면:

To me, being “openly autistic” means not having to hide or mask my autism; it is the freedom to be exactly who I am.

I’m Florida’s First Openly Autistic Attorney. Here’s What That Means, Haley Moss

공개되지 않은 자폐증이 있습니까?

예. 이것은 슬프게도 대부분의 자폐증에 대한 기본값입니다. 자폐증은 사회에서 조화를 이루고, 적응하고, 받아 들여지기 위해 자신의 다른 버전을 가리고 만드는 법을 배웁니다. 지난 몇 년 동안 더 많은 사람들이 자신이 자폐증이라고 나옵니다. 자폐와 자폐에 대한 차별과 편견, 낙인이 있는 것을 생각하면 쉽지 않은 일이다.

개인 직장에서도 일부 국가에서는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자폐인은 이 정보를 공유하는 것이 두렵기 때문에 (가능한 경우) 공개하지 않습니다. 주요 문제? 수락.

진정한 자폐증 수용이란?

Thalassophile는 깨달음을 얻었습니다.

The way you’ve described this is literally like an epiphany for me, that’s it! That’s what it is. That’s what hurts.

Conditional tolerance instead of me being me, & them being them, & that being OK.

Feels like ableism cloaked in ‘acceptance’ washing - implicitly or explicitly.

via Twitter, Thalassophile

능력주의이 당신에게 새로운 단어라면, Oxford Languages는 그것을 discrimination in favour of able-bodied people이라고 설명했습니다.

Josh Susser는 매우 중요한 사실을 공유했습니다.

It really does feel like a lot of people think that when I tell them I’m autistic, it’s an invitation for them to tell me I’m doing something the wrong way and they can tell me the right way. (same people also get mad if I correct their pronunciation of a word)

via Twitter, Josh Susser

다음은 Callum Stephen의 답변입니다.

So true! They think it’s an admission of incapability and a need for their “superior” perspective 😂

via Twitter, Callum Stephen

Mandie도 다음과 같이 말합니다.

There are very few none autistic people who accept you for being you

via Twitter, Mandie

자폐를 인정하는 사람들이 많다는 주장을 듣습니다. 세계 인구는 거의 80억명에 달하는데 “극소수"일 수는 없잖아요?

좋은 논리. 그러나 이것을 고려하십시오. 거의 80억에 달하는 세계 인구의 10%가 자폐를 받아들이고 있다면 어디에 집중되어 있습니까? 10%가 자폐를 인정한다고 가정하고 80억 중 10%가 8억이라고 가정해 봅시다. 맞습니까? 2020년:

  • 중국의 인구는 14억 2000만 명이었다.
  • 인도의 인구는 13억 8000만
  • 미국의 인구는 3억 2,950만 명
  • 일본의 인구는 1억 2,580만 명
  • 필리핀은 1억 960만
  • 한국은 5178만
  • 그리고 이스라엘은 921만7000명

우리는 자폐에 대한 인식이 각 국가에서 매우 미미하다는 사실을 알고 있습니다. 인식은 한 가지이고 지식과 이해는 완전히 다른 것입니다.

자, 자폐증을 받아들이는 8억 명의 사람들은 어디에 있습니까? 넓게 퍼지고 … 얇게. 일부는 강력한 자폐증 인식 및 자폐증 수용 프로그램이 있는 영역에 있을 것입니다. 나머지? 여기 저기에. 이러한 수용하는 개인을 만날 확률도 고려하십시오. 얼마나 자주? 자폐증이 있는 직장에 있습니까? 사무실 계층에서 그들의 순위는 무엇입니까? 대중교통에서는 어떻습니까?

우리가 올바른 관점과 맥락에서 본다면 그렇습니다. 자폐증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는 신경형이 극소수 있습니다.

Neurodiversity Symbol

Neurodiversity Symbol

Neurodiversity itself is a biological fact: all brains are unique. The neurodiversity movement advocates for acceptance and inclusion of people with different neurotypes. This includes autistic people, people with ADHD, people with dyslexia, and more.

Neurodiversity Symbol 으로 Mrmw 이다 알려진 저작권 제한 없음.
날짜: 2020-08-02

일을 하는 자폐증 방식은 무엇입니까?

이것은 Lunaria가 던진 아주 좋은 질문입니다.

But what is the autistic way of doing things? Can you tell some examples please?

via Twitter, Lunaria

Kent Geek은 좋은 예를 보여주었습니다.

“Can you come shopping with me?”

“I’d rather order it online and not have to face the horrifying ordeal of The Supermarket”

“I’ll give you more time to get ready and let you take your headphones”

First thing that popped into my head

via Twitter, Kent Geek

나는 그것에 대해 스스로 말할 수 있습니다. 한 번은 고용주가 나에게 상을 주기를 원했고 그들은 내가 상을 받기 위해 기업 행사에 참석하기를 원했습니다. 나는 그들에게 내가 원하지 않으며 누군가가 나를 대신하여 그것을 받을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저에게는 행사에 참석하기 위해 많은 준비가 필요합니다. 그 당시에는 내 삶에 많은 일이 있었고 그러한 행사에 참석할 준비를 할 시간이 없었습니다.

에너지를 어디에 쓰는지 우선순위를 정해야 하는데 그 시간에 이벤트도 상도 아깝지 않았어요. 나는 그것에 대해 감사하고 감사합니다. 이전에 기업 행사에 참석한 적이 있습니다. 신경형이 보지 못하는 것은 정신적 준비가 필요하다는 것입니다.

이런 식으로 생각하십시오. 사교에 능숙하지 않은 자폐증은 소음(큰 소리로), 군중(및 근접성) 및 기타 많은 일에 지쳐 모든 사람들과 함께 사교 행사에 참석할 것입니다. 그 사람이 두려워하는 것들. 자폐증 환자가 미리 대비했다고 해서 우리 자신을 부상하거나 기능할 수 있는 충분한 에너지가 있다는 의미는 아닙니다. 우리 중 일부는 사회적으로 받아들일 수 있는 목적으로 체류 연장을 위해 아무도 눈치채지 못한 행동을 하며 무례킬조이로 간주되지 않습니다. 그러나 내면 깊숙이 우리는 볼트를 조이고 싶습니다 … 지금 지금 지금.

닫는 중

이것이 진정한 자폐증 수용이 의미하는 것입니다. 조건과 기대 없이 자폐증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는 것이지, 단순히 자폐증의 특성과 단점을 용인하기 때문이 아닙니다.

우리는 자신을 숨기는 것을 즐깁니까? 우리는 정기적으로 마스크를 착용하고 주어진 상황에 적합한 마스크를 추적하는 것을 즐깁니까? 아니, 아니. 배수 중입니다. 그것은 우리 자신에게 거짓말을 하는 것입니다. 옳지 않다. 그러나 우리 중 많은 사람들이 공개적으로 자폐증이 아니며, 우리가 자폐증임을 밝히지 않고 있습니다. 바로 오늘날까지 자폐증과 자폐증에 대한 차별, 편견, 낙인 때문입니다.

진단되지 않고 의심되는 자폐증도 많이 있지만 똑같은 이유로 진단을 받기를 원하지 않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그들 중 일부는 지원이 필요하거나 사람들이 “유치하다"거나 " 무례한”. 차별, 편견, 낙인 때문에 그들은 자폐증이나 그 문제에 대한 어떤 심리적 평가와 관련이 있기를 원하지 않습니다.

2022년의 절반이 지났습니다. 이를 변경해 보겠습니다. 이 글을 읽고 있는 당신이 신경형이라면, 서로 도웁시다. 자폐증의 눈을 통해 자폐증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십시오. 사람들이 자폐증이나 자폐증 또는 기타 장애에 대해 농담하는 것을 듣는다면 농담을 하는 것은 문제가 되지 않는다고 말하십시오. 간단하지만 효과를 줄 수 있습니다.



고시 : Google 번역

이 기사는 mastodon.social, twitter.com, www.facebook.com, t.youronly.one 배포되었습니다.

마음에 드셨나요? 이 게시물을 공유하고 아래에 댓글을 남기고 선물을 보내주세요! (새 탭/창에서 열립니다)

comments powered by Disqus
ᜋᜊᜓᜑᜌ᜔

지금 재생 중

책갈피

눈 네트워크

최신 글

6종류

14상표